UPDATE. 2019-07-16 11:00 (화)
남원시 “맑은 물 확보”…상하수도 행정 ‘잰걸음’
남원시 “맑은 물 확보”…상하수도 행정 ‘잰걸음’
  • 이강모
  • 승인 2018.10.02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수관리 시범사업 이달 중 착공
농어촌 마을하수도 정비도 ‘착착’

맑은 물을 제공하기 위한 남원시 상하수도 행정의 행보가 빨라지고 있다.

2일 남원시 환경사업소에 따르면 2일 현재 진행중인 강우시 하수관리 시범사업(국비 490억, 시비 210억)을 10월 중 착공 예정이다.

농어촌 마을하수도 정비사업 3개지구(월산·호곡·용전지구) 역시 정비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시는 또 지속적인 하수도시설 확충을 위해 2018년 신규사업으로 남원(3단계) 하수관로 정비사업(국비 190억, 시비 82억) 및 사매면 서도지구 농어촌 마을하수도 정비사업(국비 24억, 시비 10) 추진을 위한 기본 및 실시설계를 진행 중이다.

시는 오는 2020년까지 신규사업을 마무리 짓는 다는 계획이다.

강인식 환경사업소장은 “하수관로 확충 및 공공하수처리장 관리는 시민의 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으며, 상수도와 더불어 사람이 살아가는데 꼭 필요한 공공시설”이라며 “시설의 지속적인 확충 및 노후시설물의 개선에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하반기부터 추진 될 강우시 하수관리 시범사업 중 남원(2단계) 하수관로 정비사업과 관련하여 구도심 일원 공사로 인한 교통 체증 및 통행 불편이 없도록 체계적인 사업 추진을 약속드린다”며 “시민들 개개인을 위해 추진되는 사업인 만큼 다소 불편사항이 발생하더라도 시민들의 적극적인 이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