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17 17:33 (수)
극단 두루, 창작판소리음악극 ‘개구리네 한솥밥’ 공연
극단 두루, 창작판소리음악극 ‘개구리네 한솥밥’ 공연
  • 문민주
  • 승인 2018.10.11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완주 삼례문화예술촌서 두 차례

극단 두루가 13일 오후 1시와 4시 완주 삼례문화예술촌 시어터애니에서 창작판소리음악극 ‘개구리네 한솥밥’을 선보인다.

이 작품은 2018년 완주문화재단 예술인창작지원사업 선정작으로 백석 시인의 동화시 ‘개구리네 한솥밥’에 삼례 금와습지에 사는 금개구리 이야기를 곁들였다. ‘조선 호랑이 어흥’의 뒤를 잇는 극단 두루의 두 번째 아동극이기도 하다.

홍석찬 전 전주시립극단 상임 연출자가 연출을 맡았다. 창작소리극 ‘레디메이드 인생’의 김소라 작가와 배영은 작곡가가 다시 한번 의기투합했다. 정창진 소리꾼이 출연해 45분을 꽉 채울 예정이다.

극단 두루 관계자는 “공연을 보고 돌아가는 길, 중독성 강한 작품 속 노래를 흥얼거리는 즐거운 경험을 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