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6 19:55 (일)
전주 143층 익스트림타워 사업 어떻게 진행되나?
전주 143층 익스트림타워 사업 어떻게 진행되나?
  • 이강모
  • 승인 2018.10.22 20:00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광이 대한방직 부지 잔금납부를 완료하고 토지소유권을 확보함에 따라 향후 사업 진행절차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자광은 22일 가진 기자회견에서 국토교통부 고시와 지구단위계획 수립지침,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을 근거로 전북도와 전주시에 적극적인 행정 인허가 협조를 공식 요청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자광은 먼저 11월 중 대한방직 부지내에 있는 전북도 소유 구거용지에 대한 지구단위계획 수립에 따른 부지사용 사전협의 신청서를 접수시킨다는 방침이다.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제26조(도시ㆍ군관리계획 입안의 제안) 1항 2·3호에 따르면 지구단위계획구역의 지정 및 변경과 지구단위계획의 수립 및 변경에 관한 사항이나 각 목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용도지구의 지정 및 변경에 관한 사항은 사전협의 대상이다.

또 국토교통부 훈령(지구단위계획수립지침) 제6절(주민제안)에도 ‘지구단위 계획 내 국공유지가 포함되어 있을 경우에는 해당 재산관리청과의 사전협의가 있어야 한다’고 명시돼 있다.

공유재산 및 물품관리법 시행령 제29조(일반재산의 대부계약 등) 8항 ‘동일인의 사유지에 둘러싸인 부지를 대부하는 경우’에는 공유지에 대한 대부계약 체결이 가능하도록 돼 있다.

대한방직 부지 내 전북도 구거용지의 경우 그간 전북도가 대한방직에게 연간 1억5000여만원을 받고 부지를 대부하는 방법으로 부지사용을 허가해 줬었다.

자광은 용도변경과 대부계약 체결이 완료되면 오는 2019년 타워와 복합시설, 컨벤션, 쇼핑몰 등을 동시에 착공하고 오는 2023년 중반 건축물들의 동시 준공을 통해 ‘2023 새만금 세계 잼버리국제행사’와 연계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광일보를경계한다 2018-11-10 20:59:58
댓글이 아주 가관이구나. 자광이 알바를 확실하게 풀었구나.

자광일보를경계한다 2018-11-10 20:58:55
60만 도시에 143층 타워? 미친거 아니냐? 전북일보가 자광에 넘어가더니 기자들도 자광 직원이 다 됐구나. 오호 통재라. 정신 차려라, 전북일보 기자들아.

ㅇ요 2018-10-26 00:32:10
북대 구정문 앞에 있는 코앞도 상와 사무실도 못채우는 것이 현실인데 143층 빌딩? 어디 에코시티 로마네시티인가 머시기인가니 다 채울 수 있나 봐 봅시다. 도시 사이즈에 맞는 플랜 좀 가집시다 예?

전북 2018-10-23 15:42:27
위대한 전주의 시대가 오고 있다! 손석우님의 말씀처럼 ,,이제는 전주시가 적극적으로 밀어줘라!

박은영 2018-10-23 15:02:04
전라북도 발전을 위해 이런 좋은 기회가 어디있는가
잔금까지 치룬 마당에 밀어줄거면 제대로 밀어주면 좋겠다.
내 친구들일자리 찾아 다 대도시로 떠나고 전주는 시골취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