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6 19:55 (일)
‘풍요 속 빈곤’ 상업화 된 전주 한옥마을, 내실 다진다
‘풍요 속 빈곤’ 상업화 된 전주 한옥마을, 내실 다진다
  • 최명국
  • 승인 2018.10.31 19:4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솟는 임대료·국적 불명 상업시설로 대표 관광지 몸살
시, 숙박·음식·한복체험업 품질 인증제 도입 추진
내년 시범 도입, 조례 제정 통해 정착
관광객들로 가득한 전주 한옥마을. 전북일보 자료사진
관광객들로 가득한 전주 한옥마을. 전북일보 자료사진

전주시가 치솟는 임대료와 전통적 가치를 훼손하는 일부 상업시설 등으로 기로에 선 전주 한옥마을의 내실을 다지기로 했다.

전주 한옥마을은 가파른 관광객 증가로 지역경제에 일조했다. 하지만 하루가 다르게 오르는 상점 임대료를 틈타 일부 건물주들이 세입자들과 갈등을 빚으면서 빈 점포가 늘어나는 추세다.

이와 관련 전주시는 한옥마을 내 숙박·음식, 한복체험 및 공예품 업소 등의 서비스 질 향상을 끌어내기 위해 ‘품질 인증제’도입을 추진한다고 지난 31일 밝혔다.

특정 관광지 상업시설을 대상으로 지방자치단체가 품질 인증제를 도입하는 것은 전국 지자체 가운데 전주시가 처음이다.

전주시는 한옥마을 내 각 업소별로 평가지표를 마련해 해당 업체에 품질 인증 마크 등을 부여할 계획이다.

품질 인증을 받은 업소에 대해서는 전주시 홈페이지 게시와 함께 홍보물 제작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구체적인 품질인증 평가지표는 한옥마을 주민 및 상인 등과 논의한다. 또 전주시는 품질 인증제 참여 업체를 늘리기 위해 다양한 인센티브 부여 방안도 마련할 예정이다.

전주시는 내년에 품질 인증제를 시범 도입한 뒤, 제도 정착을 위한 조례 제정에 나설 방침이다.

전주시 관계자는 “품질 인증제 도입에 대해 한옥마을 상인들이 우호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면서 “민관이 머리를 맞대 한옥마을의 내실화를 다질 수 있는 품질 인증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한빈 2018-10-31 23:00:04
#구리시자원봉사센터_선플챌린지 전주한옥마을의 내면은 잘 모르고 아름다운 한옥만 구경하고 사진찍는게 다였는데 내면을 볼 수 있는 기사가 있어서 다행이에요ㅠㅠ기사화 해주셔서 감사하고 좀 더 깊이 생각해야 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