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0 20:49 (월)
전주 덕진구, 제설 등 겨울나기 종합대책 추진
전주 덕진구, 제설 등 겨울나기 종합대책 추진
  • 최명국
  • 승인 2018.11.01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부터 상황실 운영, 제설 계획 수립
제설자재 전년 대비 두 배 이상 확보
저소득층 등 소외계층도 발굴 지원

전주 덕진구가 동절기 재해·재난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덕진구는 강추위와 폭설이 예상되는 올 겨울을 맞아 불법소각 및 산불 방지, 한파·설해에 대비하기 위한 종합대책을 시행한다고 1일 밝혔다.

실외 쓰레기 처리 등 불법소각에 대해서는 과태료를 부과하고, 관내 세대별로 불법소각 금지 안내문을 배부할 예정이다.

폭설 대비책도 마련한다.

덕진구는 오는 15일부터 상황실을 운영해 기린대로, 백제로 등 주요 간선도로 11개 노선과 이면도로를 대상으로 강설량에 따른 제설 계획을 수립한다. 제설 장비로는 살포기 및 덤프트럭 등 총 73대를 확보하고, 염화칼슘 600톤과 소금 540톤 등 제설 자재도 전년 대비 두 배 이상 늘릴 계획이다.

또 저소득층과 홀로노인 등 복지 사각지대에 놓일 위험이 있는 소외계층을 발굴해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양연수 덕진구청장은 “동절기 불법소각 근절, 산불 예방, 제설작업, 취약계층 발굴은 주민들의 관심과 참여가 절실하다”며 “주민들과 함께 재난·재해로부터 안전한 덕진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