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6 18:28 (금)
군산새만금센터에서 전북 최대 홈&리빙아트 전시회 9일 개막
군산새만금센터에서 전북 최대 홈&리빙아트 전시회 9일 개막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8.11.02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까지 개최
사진=군산시 제공
사진=군산시 제공

전북 최대 규모 홈&리빙아트 전시회인'2018 리빙아트&핸드메이드페어'가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군산새만금컨벤션센터(GSCO)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2018 리빙아트&핸드메이드페어'는 전라북도와 군산시가 주최하고 GSCO, 전북문화콘텐츠산업진흥원, 전북공예협동조합이 주관하는 군산 대표 종합예술전시회이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총 300여개 부스로 구성돼 홈&리빙 인테리어 소품, 아트&디자인 미술품, 수공예품, 디저트, 지역특산품 등 더욱 풍성한 부스품목으로 방문객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부대행사로는 뉴욕 갤러리 경매전, 김병하 동화작가 전, 웹툰 전시, 전통공예 디자인 전시, 게릴라 버스킹, 공예체험관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마련돼 있어 관람객에게 소중한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아트상품 기획전에서는 국내외 유명 작가들의 작품이 프린트된 가방, 시계, 가구, 생활소품 등을 판매하는 특별관이 마련돼 저렴한 가격에 아트&디자인 상품을 구매할 수 있으며, 특히 GSCO 야외광장에서는'2018 히트상품 특별판매전'이 동시 개최돼 지역특산품, 위기 지역 중소기업 우수상품 등을 판매할 예정이다.

김성우 지역경제과장은 "이번 전시회는 최신 리빙스타일과 핸드메이드 공예품 등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행사로, 일상에서 문화예술을 누리고 즐길 수 있는 군산만의 특색 있는 대표문화 전시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전하며 "앞으로도 군산새만금컨벤션센터(GSCO)가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는 새로운 지역 문화공간으로 거듭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