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22:56 (수)
공공비축미곡 건조벼(신동진, 새일미) 수매 실시
공공비축미곡 건조벼(신동진, 새일미) 수매 실시
  • 최대우
  • 승인 2018.11.06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는 지난 2일 부량면 금강34 창고를 시작으로 관내 68개 검사장에서 공공비축미곡 건조벼(신동진, 새일미) 매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올해 관내 공공비축미곡 배정물량은 32만2016포(조곡 40㎏기준(산물벼 9만5009포, 건조벼 22만7007포))로, 지난해 23만834포대 보다 9만1182 포대가 증가한 물량이다.

매입 품종은 신동진 및 새일미로, 매입가격은 통계청이 조사 하는 수확기(10∼12월) 전국 평균산지 쌀값을 조곡(40㎏)으로 환산해 결정 되며, 매입대금은 우선지급금은 지급 하지 않고 중간정산금(포대당 3만원)을 농가가 수매한 달의 말일에 지급해 농가에 자금을 적기에 공급한다는 계획으로, 최종 정산은 쌀값 최종 확정 이후 연말까지 지급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공공비축미 수매 시 공공비축미 매입대상 외 벼 수매 품종을 막기 위해 품종검정제도가 최초로 도입될 예정으로, 품종검정제도는 벼 품종검정(DNA 검사)을 실시하여 계약서에 기재한 품종과 일치하는 지 여부를 확인 하는 제도다. 매입대상 농가 중 5%를 표본 추출하여 시료(60g)을 채취, 민간검정기관에서 검정을 실시하는 방식으로 운영되며, 위반농가는 향후 5년간 공공비축 대상에서 제외되는 불이익을 당하게 된다.

서상철 김제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공공비축미를 차질 없이 매입하고 출하 농가의 불편이 없도록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및 농협, 창고주 등 유관기관들과 긴밀히 협조해 추진하겠다”면서 “올해 공공비축미 매입은 품종검정제 등 새로운 제도가 도입되는 만큼 타 품종과의 혼입 금지 및 규격포대 사용, 건조상태, 중량 등을 준수 하여 출하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