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22:56 (수)
제30회 전북역전마라톤 개막… 122km‘역주’
제30회 전북역전마라톤 개막… 122km‘역주’
  • 천경석
  • 승인 2018.11.07 2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전 9시30분 전북일보사 앞 개회식
1일차 전주~군산, 2일차 순창~전주
선수단 통과 구간 일부 차선 통제
경찰 230명 투입 등 대회안전 힘보태

도내 14개 시·군 건각들이 122km를 달리는 레이스가 오늘 시작된다.

전북 마라톤의 산실이자 최고의 전통을 자랑하는 제30회 전북역전마라톤대회의 출발 총성이 8일 오전 10시 전북일보사 앞에서 울린다.

전북일보가 주최하고 전북육상연맹이 주관하는 이번 역전마라톤대회는 8일과 9일 이틀간 진행되며, 각 시·군 엘리트 육상선수와 마라톤 동호인들이 함께 이어 달리며 지역의 명예를 걸고 기록경쟁을 펼친다.

전북역전마라톤 대회 코스는 첫날 전주~익산~군산(52.1km), 다음날은 순창~임실~전주(70.4km) 등 모두 122.5km이다.

전주~익산~군산에서 벌어지는 6개 소구간은 전북일보사~새전주요양병원, 새전주요양병원~익산 덕실사거리, 덕실사거리~익산역, 익산역~군산 대야초 광산분교, 광산분교~군산 정수마을, 정수마을~군산시청이다.

순창~임실~전주 9개 소구간은 순창군청~인계면사무소, 인계면사무소~임실 일중교, 일중교~임실 청웅면사무소, 청웅면사무소~전북보건환경연구원, 전북보건환경연구원~임실 치즈농협, 치즈농협~관촌 사선대휴게소, 사선대휴게소~남관초, 남관초~전주 대성리 영동고덕아파트, 영동고덕아파트~전북일보사이다. 대회는 시·군 대항전으로 치러지며 소구간별로 선수들이 이어 달린다. 시·군별로 15개 소구간 기록을 모두 합산해 종합순위를 결정한다.

대회 시상식은 오는 9일 오후 4시 전북일보사 7층 회의실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전북 경찰도 힘을 보탠다. 1일차와 2일차 이틀동안 경찰 230여명과 순찰차와 경찰오토바이 30여 대가 투입된다. 8일 오전 9시30분부터 전북일보사 앞 도로가 30여 분 동안 통제되며, 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일부 구간별 통제가 이뤄질 예정이다.

한편, 전북일보와 전북육상연맹은 대회 하루 전인 7일 전북일보사 회의실에서 제2차 감독자 회의를 열고 대회 준비 상황을 최종 점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