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3-20 20:57 (수)
8년간 도주 최규호 전 교육감 검찰에 체포돼
8년간 도주 최규호 전 교육감 검찰에 체포돼
  • 백세종
  • 승인 2018.11.07 20:5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전주지방검찰청에서 잠적 8년 만에 검거된 최규호 전 전북교육감이 호송차로 이송되고 있다. 조현욱 기자
7일 전주지방검찰청에서 잠적 8년 만에 검거된 최규호 전 전북교육감이 호송차로 이송되고 있다. 조현욱 기자

뇌물수수 혐의를 받아온 최규호 전 전라북도교육감(71)이 도주 8년 여 만에 검찰에 검거됐다.

전주지검 형사1부(부장검사 신현성)는 김제 스파힐스 골프장 인허가·확장 과정의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3억원을 챙긴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로 기소중지 된 최 전 교육감을 검거해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검찰은 지난 6일 오후 7시 20분께 인천시 동춘동 모 식당에서 최 전 교육감을 붙잡았으며, 같은 날 밤늦게 전주지검으로 최 전 교육감을 압송해 기본적인 조사를 벌인 후 전주교도소에 수감시켰다.

검찰은 이날 오전부터 최 전 교육감을 불러 도주 경위와 뇌물 수수 여부에 대한 수사를 벌이고 있다.

검찰은 최 전 교육감에 대한 구속수사를 원칙으로 강노높은 수사를 벌이고 있으며, 8년간의 도주기간동안 최 전 교육감의 도피를 도운 공모자들에 대한 수사도 병행할 방침이다.

최 전 교육감은 지난 2007년부터 2008년까지 3차례에 걸쳐 김제 스파힐스 골프장이 9홀에서 18홀로 확장할 수 있도록 교육청 소유의 자영고 부지를 골프장 측이 쉽게 매입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대가로 3억 원을 수수한 혐의를 받고 있다.

최 전 교육감은 지난 2010년 9월12일 전주지검에 자진출석하기로 했지만 종적을 감추고 도주했으며, 검찰의 끈질길 추적끝에 지난 6일 저녁 검거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끼 2018-11-08 11:15:52
교육감이 도망을 다녀? 에라 x세끼야. 도피도운 놈들도 구속시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