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3 11:48 (화)
정읍시, 2019년도 국가예산 확보 위한 발걸음 ‘분주’
정읍시, 2019년도 국가예산 확보 위한 발걸음 ‘분주’
  • 임장훈
  • 승인 2018.11.08 2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진섭 정읍시장과 관계 공무원들이 주요사업의 2019년도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지난 1일에 이어 7일 국회를 방문한 유 시장은 민주평화당 유성엽 의원, 황주홍 의원과 더불어 민주당 이수혁 의원, 안호영 의원, 김수흥 국회사무차장 등을 만났다.

이 자리에서 유시장은 기획재정부에서 미반영한 4개 사업에 대한 반영과 증액이 요구되는 5개 사업에 대한 총 405억 원의 예산 증액을 비롯해 제출된 예산의 감액 방지도 요청했다.

시 기획예산과에 따르면 요구한 9개 사업은 △노령산맥 휴양·치유벨트조성사업 △축산분뇨 악취마을 농장 이전단지 조성사업 △농축산용 미생물제품 제형화 장비 지원사업 △내장산 리조트 연결도로 조성 사업 △정읍 국도대체 우회도로 개설사업(농소~하모) △동부내륙권(정읍~남원) 국도건설 사업 △신태인처리구역 하수관로 정비사업 △영장류 백신효능평가센터 구축 사업 △동학농민혁명 기념공원 조성 사업 등이다.

이들 사업의 총 사업비는 7427억 원으로 시는 내년도 국비로 531억 원을 요구한 바 있다.

유 시장은“이들 사업은 정읍시민의 일자리 창출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꼭 필요한 사업이다”며 “당초 요구액대로 반영될수 있도록 국회의원을 비롯한 정치권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예산국회가 끝날 때까지 전방위로 예산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