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22:56 (수)
남원시 치매안심센터 9일 개소
남원시 치매안심센터 9일 개소
  • 신기철
  • 승인 2018.11.08 2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치매안심센터가 9일 개소식과 함께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한다.

남원시보건소 부지에 새로 신축된 치매안심센터는 지상 2층, 연면적 469㎡ 규모로 사업비 9억9500만 원이 투입됐다. 이순례 남원보건소장을 센터장으로 전문인력 간호사, 작업치료사, 임상심리사, 사회복지사 등 15명으로 구성됐다.

치매 상담과 조기 검진, 진단, 맞춤형 사례관리, 치매 예방 및 인식개선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특히 치매 치료관리비 지원과 관련 서비스 안내 및 제공기관을 연계하는 치매 통합서비스도 제공한다.

이환주 시장은 “치매는 우리 모두의 관심과 배려가 필요하다”며 “치매안심센터가 정식 개소됨에 따라 치매 환자와 가족에게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다양한 서비스 제공을 통해 치매 걱정 없는 사랑의 도시, 건강한 남원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