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8 18:02 (화)
추미애 민주당 혁신성장추진위원장 “새만금 개발 속도감 붙을 것”
추미애 민주당 혁신성장추진위원장 “새만금 개발 속도감 붙을 것”
  • 이환규
  • 승인 2018.11.13 19:5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군산서 재생에너지 관련 간담회…현장 규제 등 점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혁신성장추진위원장은 13일 “새만금 개발이 앞으로 한층 빨라질 것”이라고 밝혔다.

추 위원장은 이날 새만금 33센터에서 열린 혁신성장위원회 간담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새만금 재생에너지 비전 선포식’을 위해 군산을 찾은 만큼 새만금 개발이 속도감 있게 추진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새만금 재생에너지 비전은 전북 경제를 되살리기 위한 하나의 돌파구”라며 “이 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실질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추 위원장은 또 “새만금을 이해하지 못하는 일부에서 발목 잡기식 정치논리로 새만금 재생에너지 사업 의미를 퇴색하고 있다”고 언급한 뒤 “현 정부는 이전 정부와는 차원이 다른 속도를 보이며 새만금에 성의를 보여 왔고 의지 또한 높다”고 설명했다.

특히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재생에너지 사업은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와 중소기업에 대안 마련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피력했다.

13일 더불어 민주당 혁신성장위원회가 군산 수상태양광 발전소 및 새만금을 방문한 가운데 새만금33센터에서 추미애 혁신성장추진위원장과 송하진 지사, 안호영 전북도당위원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현장 간담회를 하고 있다. 조현욱 기자
13일 더불어 민주당 혁신성장위원회가 군산 수상태양광 발전소 및 새만금을 방문한 가운데 새만금33센터에서 추미애 혁신성장추진위원장과 송하진 지사, 안호영 전북도당위원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현장 간담회를 하고 있다. 조현욱 기자

더불어민주당 혁신성장추진위원회는 이날 정부의 재생에너지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현장 규제 점검 차원에서 군산과 새만금 등을 찾았다.

위원회는 비응도동에 있는 군산수상태양광발전소를 둘러본 후 새만금 33센터로 이동해 도내 재생에너지 기업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서 기업인들은 △새만금 태양광발전소 사업부지 일정량 도내 업체 우선 배정 △도내생산 태양광모듈 일정량 우선 구매 의무화 △새만금 설치예정인 수상부력체에 도내생산품 우선 조달 △풍력단지에 대한 지역기업들의 사업 참여 및 일자리창출 방안 마련 △해상풍력 발전단지와 관련된 유지보수 전문교육기관 설치 등을 건의했다.

한 기업 관계자은 “전북 재생에너지 기업 중에는 해외사업 수주를 할 정도의 높은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지만 각종 인허가 문제로 새만금 진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대책마련을 당부했다.

이에 대해 추 위원장은 “기업활동을 위해 정부 지원은 지속돼야 한다”며 “전북지역 재생에너지 기업들의 건의를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이 적극 검토하고 지원할 것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송하진 지사는 “새만금은 더 이상 정치적 재물이 되지 않아야 하며, 앞으로 수십년을 또다시 기다려서는 안되는 만큼 대한민국의 일이라는 점을 더욱 확고하게 인식하고 혁신성장추진위원회가 지속적으로 지원하길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현장 점검에는 강임준 군산시장과 안호영 전북도당 위원장, 채정룡 민주당 군산지역 위원장, 김성준 혁신성장추진위 민간위원, 산자부 관계자 등이 함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뉘앙세 2018-11-14 13:59:45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군산에서 유전이 있을 가능성이 많다고 합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4&oid=262&aid=0000011675

기사 읽어보시구

동의 한번만 해주세요 ^^!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440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