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6 00:56 (일)
전주에 농가 소득 올리는 농산물산지유통센터 준공
전주에 농가 소득 올리는 농산물산지유통센터 준공
  • 최명국
  • 승인 2018.11.14 1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성동 일원 연면적 4911㎡ 규모로 건립
집하장·최신 자동선별기, 저온저장고 등 갖춰
원예농산물 연간 6900톤 처리 가능
지역 농산물 상품화로 농가소득 증대 기대

소규모 농가에서 생산된 농산물의 상품화를 통해 농가 소득을 높일 수 있는 농산물산지유통센터가 전주에 들어섰다.

전주시는 14일 김양원 전주부시장과 박병술 전주시의회 의장, 임인규 전주농협 조합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주농협 농산물산지유통센터 준공식을 열었다.

2015년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으로 추진된 농산물산지유통센터는 전주시 만성동 일원에 연면적 4911㎡ 규모로 지어졌다.

국비 등 총 60억 원이 투입됐으며 집하장과 선별장, 저온저장고, 창고 등을 갖췄다.

농산물산지유통센터는 중량과 당도 등을 분류하는 최신 자동선별기와 전주지역 특산품인 배, 복숭아, 미나리 등의 세척 설비 시설이 있어 연중 전주지역 신선농산물을 유통할 수 있게 됐다.

또, 연간 6900톤가량의 원예농산물 처리가 가능해 그동안 대형마트 등에 납품이 어려웠던 지역 원예농가에도 새로운 활력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임인규 전주농협 조합장은 “농산물산지유통센터는 지역 농산물 유통의 안정적인 처리와 경쟁력 강화를 선도할 것” 이라며 “지역 농민들이 제 값을 받고 농산물을 유통시킬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됐다”고 말했다.

신용남 전주시 친환경농업과장은 “실질적 혜택이 지역 농업인들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산지유통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농업인들도 생산자 조직화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시장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