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2 20:20 (수)
군산시, 세계 3대 교육도시상 수상 ‘쾌거’
군산시, 세계 3대 교육도시상 수상 ‘쾌거’
  • 이환규
  • 승인 2018.11.18 16:5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교육도시연합(IAEC) 선정
평생교육 통한 원도심 재생사업 사례 높게 평가

군산시가 평생교육 최고 권위의 상으로 불리는 ‘국제교육도시연합(IAEC) 우수 교육도시상’을 수상했다.

이승복 군산시 부시장은 지난 16일(현지시각) 포르투갈 카스카이스에서 열린 IAEC 제15회 세계총회에서 평생교육을 통한 군산 원도심 재생사업의 사례를 발표해 ‘IAEC 우수 교육도시상’ 수상과 함께 전 세계의 주목을 받았다.

우수 교육도시상은 ‘참여를 통한 시민교육’이라는 IAEC의 국제교육도시헌장의 정신에 부합되고, 시민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평생교육 관련 혁신 시책을 펼친 도시에 주어진다.

군산시는 전 세계 IAEC 회원도시를 대상으로 실시한 우수 교육도시상에 응모해 심사를 거쳐 과나후아토(멕시코), 세투발(포르투갈)과 함께 세계 3대 평생교육도시로 이름을 올리는 영예를 안았다.

IAEC 측은 “군산시의 원도심 재생 프로젝트는 평생교육을 통해 시민들의 애향심을 이끌어내 근대역사문화유산을 지키면서 지역 특성에 맞는 관광 프로젝트를 개발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공헌했다”며 “이는 전 세계 평생교육 회원도시들에게 큰 영감을 줬다”고 선정 배경을 밝혔다.

특히 이승복 부시장은 이날 IAEC 우수 교육도시상 수상에 이어 전 세계 38개국 1000여 명의 회원들을 대상으로 쇠퇴하는 원도심이 역사문화 관광도시로 탈바꿈한 사례를 직접 발표해 회원도시로부터 찬사를 받았다.

시 관계자는 “이번 성과를 바탕으로 향후 국제교육 회원도시들과의 교류를 확대하고 군산시에 대한 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됐다”며 “선진 교육도시와의 평생교육 정보 공유뿐만 아니라 경제, 사회 및 문화 등에서도 활발한 교류를 통해 군산시가 세계적인 국제도시로의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IAEC는 평생교육 회원도시 간 공동연구와 국제협력을 위해 1994년 설립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본부를 두고 있으며, 전 세계 38개국 489개 도시가 가입돼 있다.

군산시는 2008년 10월에 가입해 2009년 IAEC 아시아·태평양지역 네트워크 집행도시로 3회 연속(~2022년) 선정됐으며, 지난 2010년 10월IAEC 아시아·태평양 지역 총회를 군산에서 개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름다운 선유도 2018-11-19 06:37:49
시장님
참 잘하고 계십니다
명품관광지 선유도에 숙박 먹거리에 관심부탁드립니다.
갔다온사람들마다 이구동성으로
잘곳 먹을곳이 없다는 평가가 참쉽습니다
숙박 먹거리에 관심부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