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0 20:49 (월)
장애인체전 역대 최고 순위 전북선수단 “고생했습니다”
장애인체전 역대 최고 순위 전북선수단 “고생했습니다”
  • 천경석
  • 승인 2018.11.20 1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 4위 쾌거’… 장애인체육회, 해단식 열고 격려

전라북도장애인체육회는 20일 오전 11시 30분 전주르윈호텔 1층 백제홀에서 지난 10월 우리 도에서 개최된 제38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전라북도 선수단 해단식을 개최했다.

이날 해단식에는 송하진 전북도지사와 송성환 도의회의장, 장애인체육회 임직원을 비롯해 200여 명의 선수단 및 가족, 내빈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성적우수선수와 경기단체에 대한 시상식과 포상금을 전달하며 선수단에 대한 노고를 격려했다.

이날 해단식에서는 대회 15년 연속 3관왕을 차지한 전민재 선수를 비롯해 한국신기록 2개를 수립한 이민재 선수 외 42명의 금메달 획득선수, 올해 인도네시아 장애인아시아경기대회에 출전해 2관왕을 차지했던 송나영 선수를 포함한 59명의 은메달 획득 선수, 동메달을 획득한 뇌성축구팀의 김태철 선수 외 76명의 동메달 획득선수에게 전국장애인체전 입상 포상금이 전달됐다.

또한 메달 획득에 기여한 18개 종목 지도자와 종목 종합우승을 차지한 사이클, 축구, 론볼, 종합 2위를 차지한 펜싱, 탁구, 골볼, 3위를 차지한 태권도, 게이트볼연맹에게도 포상금이 전달됐다.

송하진 도지사는 “우리 선수들이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그간 흘린 땀의 결과가 좋은 결실로 맺어짐에 대하여 감사와 축하를 드린다”며 “장애인 선수들의 훈련여건 개선과 전문지도자 배치, 훈련장비·용품지원, 신인선수 발굴·육성, 우수선수관리 등에 더욱 집중해서 우리 지역의 장애인 체육발전과 활성화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