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3 22:04 (목)
지역발전 방안 모색…전북자치분권포럼 24일 출범
지역발전 방안 모색…전북자치분권포럼 24일 출범
  • 은수정
  • 승인 2018.11.21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치분권 강화에 맞춰 지역 주민의 역할을 모색하고, 주민 중심의 지역발전 방안 모색 등의 활동을 펼칠 전북자치분권포럼이 24일 오후 5시 전주아름다운컨벤션센터에서 출범식을 갖고 활동에 들어간다.

포럼에는 지역에서 활동하는 정치인과 대학교수, 기업인, 노동자 등 사회 각계 인사 100여명이 참여한다.

이명연 전북도의원이 창립준비위원장을 맡았고, 신기현 전북대 교수와 오태식 국제로타리3670지구 차기총재, 김병이 임실N치즈 회장, 안재성 한국노총 전북본부의장이 공동대표를 맡았다.

포럼은 정부의 지방분권 강화 정책에 맞춰 지방자치가 지역에 정착되고, 지역발전을 견인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는 활동을 펼친다.

이명연 준비위원장은 “도내 정치지도자와 사회 리더들이 자치분권을 통한 지역균형발전 방안으로 모색하고, 충청과 영남 등 타 지역과도 소통에 앞장서는 등 상생·균형발전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