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8 18:12 (목)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겨울 황사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겨울 황사
  • 기고
  • 승인 2018.11.26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서북부지역에 올 겨울 들어 첫 황사가 발생했다.

지난 25일 저녁부터 26일까지 신장(新疆)자치구 난강(南疆)지역과 간쑤성 대부분 지역, 닝샤자치구와 산시성 북부 등 서북부 지역에서 황사가 발생한 것이다.

100m 높이의 황사가 벽을 이뤄 간쑤성 여러 도시를 덮치면서 간쑤성과 그 인근 지역은 모래먼지로 대기질이 심각히 악화됐고, 열차편이 지연되는 등의 피해까지 추가로 발생했다.

해당지역은 내일 오후부터 찬공기가 유입되면서 황사는 점차 개선될 것으로 예상될 것으로 보고 있다.

하지만 극심한 모래먼지가 바람을 타고 그 밖에 지방으로 이동해 추가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우리나라에서도 계속해서 발표하는 대기기상정보에 신경써야겠다.

-맹소영 날씨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