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4 00:53 (수)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청결유지! 마스크 관리법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청결유지! 마스크 관리법
  • 기고
  • 승인 2018.11.28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에 황사까지...이제는 마스크가 생활필수품이 되어버렸다.

매일 착용하고 있지만, 그에 비해 위생관리는 소홀하기 쉽다.

특히 마스크는 코와 입을 직접 감싸기 때문에 각종 세균과 먼지가 호흡기로 그대로 들어와 알레르기를 유발할 수 있다.

목도리와 마스크는 일주일에 한 번 이상 세탁하고, 착용 후에는 햇볕에 말리는 게 좋다.

또 알레르기 비염 환자는 니트 의류를 피하는 게 좋다.

니트 소재, 특히 캐시미어는 먼지나 동물의 털이 잘 붙고 진드기가 서식하기 좋은 환경이기 때문에 비염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다.

이제 날씨가 더 추워지면 방한용으로도 자주 사용하게 될 마스크! 청결하게 관리해서 건강한 겨울을 보내자.

-맹소영 날씨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