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4 00:53 (수)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추위 강습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추위 강습
  • 기고
  • 승인 2018.12.04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 내륙지방을 중심으로 영하의 차가운 아침을 맞았다.

어제 아침까지는 온화한 남서풍이 불면서 아침 최저기온이 8도에서 많게는 15도로 높게 나타났지만, 오후 들면서 차차 차가운 북서풍으로 풍계가 바뀌면서 밤 사이 기온이 크게 떨어졌다.

특히 오늘 아침은 어제보다 10~15도 가량 큰 폭으로 낮아져 중부내륙과 경북 북부내륙, 전북 동부내륙에는 한파특보가 이미 발표된 상태다.

찬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몸으로 느끼는 추위는 더하겠다.

낮 기온도 대부분 5도 안팎까지 내려앉으며 갑작스런 기온 하강에 따른 피해가 우려돼 건강관리와 더불어 농작물 관리 등 추위에 따른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이번 추위는 주말에 절정에 달한 뒤 다시 기온이 오름세를 보이겠지만, 크게 따뜻해지지는 못해 계속해서 추위 대비에 신경써야겠다.

-맹소영 날씨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