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4-18 17:21 (목)
전국 시·도 체육회 뭉쳤다…“체육강국 위상 드높이자”
전국 시·도 체육회 뭉쳤다…“체육강국 위상 드높이자”
  • 천경석
  • 승인 2018.12.06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체전 운영개선평가회·한마음대회 열려

전국 시·도체육회가 대한민국 체육 발전을 위해 한마음으로 뭉쳤다.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성공개최 기념 운영개선평가회 및 시·도체육회 한마음대회’가 6일 NH농협생명 변산수련원에서 열렸다.

이 자리는 지난 10월 도내에서 열린 전국체전을 비롯, 올해 열린 각종 전국종합대회에 관한 운영 전반을 평가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한체육회와 시·도 체육회, 종목단체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이 날 행사는 전국체전 보고(전북) 및 전국소년체전 보고(충북), 전국생활체육대축전 보고(충남)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전국체전 경기종목과 종별, 세부종목 경기에 대한 운영방식에 대해 깊이 있게 논의했고 개선할 사안에 대해서도 의견도 나눴다.

또 내년 서울에서 열리는 제100회 전국체전을 성공적으로 치를 수 있도록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체육 100년의 역사를 되새기고 새로운 100년을 시·도 체육회가 선도해 나가기로 다짐했다.

전북체육회 최형원 사무처장은 “대회 운영 평가에서 나온 소중한 의견들은 전북 체육 더 나아가 한국 체육이 발전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된다”며 “끊임없는 변화와 혁신을 통해 국민들에게 신뢰받는 체육회가 되자”고 말했다.

한편 지난 10월 익산 등 전북 일원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에는 17개 시도와 이북5도, 해외동포 18개국 등에서 선수와 임원 등 역대 최대 규모인 3만여 명이 참가했고 전북은 경기, 서울에 이어 종합 3위를 달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