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0 20:49 (월)
2018년 빛낸 전북 장애인체육 영웅들 한자리에
2018년 빛낸 전북 장애인체육 영웅들 한자리에
  • 천경석
  • 승인 2018.12.06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체육상 시상식 개최
28명·4개 단체 유공자 수상

‘제12회 전라북도 장애인체육상’ 시상식이 6일 전주 아름다운컨벤션웨딩홀에서 올 한해를 빛낸 장애인체육 유공자와 가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시상식에는 장애인 체육회장인 송하진 지사를 비롯한 한완수 도의회 부의장, 김승환 도교육감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올해 장애인체육 최우수 선수상에는 이도연 선수(핸드사이클)가 수상했다. 이도연 선수는 지난 10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장애인 아시아 경기대회에서 2관왕을 차지하는 쾌거를 거뒀다. 또한 ‘제38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도 3관왕이라는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도민의 성원에 보답했다.

최우수단체상에는 지속적인 신인선수 발굴·영입으로 매년 지속적인 성적향상을 보인 ‘전라북도장애인탁구협회’가 수상했다.

그밖에 최용진(전북장애인육상연맹 선수), 홍봉성(전주시장애인체육회 사무국장), 하태복(김제시장애인체육회 부회장), 배준(무주군장애인체육회 사무국장), 정은철(사회복지법인 희망찬코리아 대표), 박기헌(전북장애인탁구협회 회장), 황인원(전북장애인볼링협회 회장), 정경숙(전북게이트볼협회 사무국장), 손지훈(전북장애인펜싱협회 이사) 등이 공로패를 수상했고, 정문수(전북맹아학교 교감), 나상욱(전북장애인펜싱협회 이사)이 감사패를 받았다.

우수선수에는 임현숙(론볼), 김승희(론볼), 조형관(육상필드), 이근우(탁구), 배인성(골볼), 최진석(축구), 송우혁(유도) 선수가, 우수단체에는 전북장애인론볼연맹, 전북장애인사이클연맹, 전북장애인축구협회가, 지도상에는 오유선(남원시장애인체육회), 노대성(전북장애인골프협회), 박남수(전북장애인탁구협회), 오경양(전북장애인태권도협회)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밖에, 장애인체육 일선에서 봉사한 이돈광(정읍청소년상담복지센터), 주대식(현대자동차 남원지점), 황두원(순창군지체장애인협회), 김지훈(부안군장애인체육회), 문소현(전주비전대학교)씨가 봉사상을 받았다.

송하진 지사는 “우리 도에서 열린 제38회 전국장애인체전은 한계 없는 감동체전이었으며, 역대 최고 성적인 종합 4위를 달성하며 열정과 투지를 보여준 대회로 이 자리에 모인 모든 분이 전북의 영웅”이라며 “앞으로도 전북이 장애인체육 일번지, 장애인복지 선도지역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