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2 13:39 (수)
남원서 노부부 숨진 채 발견…경찰 "부패 심해 부검"
남원서 노부부 숨진 채 발견…경찰 "부패 심해 부검"
  • 연합
  • 승인 2018.12.07 2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오전 11시 15분께 전북 남원시 덕과면 한 농가에서 남편 A(86)씨와 아내 B(79)씨가 숨져 있는 것을 경찰이 발견했다.

 경찰은 이날 "일주일 이상 연락이 되지 않는다"는 A씨 아들의 신고를 받고 농가 를 수색해 안방에서 이들의 시신을 발견했다.

 시신에 별다른 외상이나 농가 침입 흔적은 없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 관계자는 "시신 부패 정도가 심해 사망원인을 찾기 어려운 상황"이라며 "정확한 사망원인과 시기를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