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4-22 21:38 (월)
한국 여자핸드볼, 일본 꺾고 아시아선수권 4회 연속 우승
한국 여자핸드볼, 일본 꺾고 아시아선수권 4회 연속 우승
  • 연합
  • 승인 2018.12.09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여자핸드볼이 아시아선수권 4회 연속 우승을 달성했다.

강재원 감독이 이끄는 우리나라는 9일 일본 구마모토현 현립종합체육관에서 열린 제17회 아시아 여자핸드볼선수권대회 마지막 날 일본과 결승전에서 30-25로 이겼다.

이로써 우리나라는 2012년과 2015년, 2017년 대회에 이어 아시아선수권 4연패를이뤄냈다.

또 한국 여자핸드볼은 통산 17차례 아시아선수권에서 14번이나 정상에 오르며 아시아 최강의 자리를 재확인했다.

한국 외에 다른 나라가 이 대회 우승을 차지한 것은 2002년과 2010년 카자흐스탄, 2004년 일본 등 세 번이 전부다.

이 세 차례 대회는 카자흐스탄과 일본이 모두 개최국 자격으로 우승한 경우였다.

올해 6월 서울에서 열린 일본과 정기전에서 27-20으로 승리한 우리나라는 올해 일본과 두 차례 맞대결을 모두 승리로 장식하며 전력의 우위를 재확인했다.

2019년 세계여자선수권과 2020년 하계올림픽을 연달아 개최하는 일본은 2017년 초부터 덴마크 출신 울리크 커클리 감독을 선임해 최근 두드러진 기량 향상을 보인 팀이다.

지난해 12월 세계선수권에서 네덜란드를 상대로 16강전에서 연장 접전까지 펼치는 이변을 일으킨 일본은 이번 대회에 유럽 덴마크 리그에서 활약하는 스나미 유이, 이케하라 아야카, 가메타니 사쿠라 등을 총동원, 우리나라의 ‘경계 대상 1호’로 떠올랐다.

그러나 우리나라는 전반 1골 차 열세를 후반에 뒤집으며 아시아 최강다운 모습을 과시했다.

이번 승리로 한국은 2019년 일본에서 열리는 세계선수권 출전권도 확보했다.

이번 대회는 상위 3개국이 2019년 세계선수권 출전권을 갖게 돼 있었으나 개최국 일본이 2위를 하면서 4위 카자흐스탄도 세계선수권에 나가게 됐다.

또 호주 또는 뉴질랜드가 5위 안에 들 경우 세계선수권 출전권을 갖게 돼 있었는데 호주가 5위로 세계선수권 출전권을 따냈다.

◇ 9일 전적△ 결승한국 30(14-15 16-10)25 일본△ 3∼4위전중국 27-21 카자흐스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