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2-23 18:22 (토)
"20만원 내면 40만원 휴가비"…근로자 휴가지원 내년 4배 확대
"20만원 내면 40만원 휴가비"…근로자 휴가지원 내년 4배 확대
  • 연합
  • 승인 2018.12.19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와 기업이 함께 근로자의 국내 여행 경비를지원하는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의 대상이 내년에 8만명으로 늘어난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 규모를 올해의 4배로 확대하고, 새해 2월부터 기업 단위로 참여 신청을 받는다고 19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직장 내 자유로운 휴가 문화를 조성하고 국내 여행을 활성화해 지역 경제에 기여하기 위해 올해 도입됐다.

근로자가 20만원을 부담하면 기업과 정부가 각각 10만원을 지원, 근로자는 휴가갈 때 적립금 40만원을 전용 온라인몰을 통해 상품을 구입해 국내 여행에 쓰는 방식이다.

올해에는 2천여개 중소기업의 근로자 2만여명이 참여했다.

내년에도 소상공인을 포함한 중소기업 근로자를 우선 지원한다.

내년 2∼3월 참여기업과 근로자를 모집하고, 4월부터 2020년 2월까지 적립금을 사용하는 일정이다.

참여하는 근로자에게는 휴가비 지원 외에도 전용 온라인몰 상품 할인과 ‘만원의행복’ 당일 여행 이벤트 등의 혜택이 매달 제공된다. 참여기업에는 참여증서, 정부인증 가점, 정부포상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현재 모두투어, 인터파크투어, 웹투어, 가자고 등 30여개 여행사가 전용 온라인몰에 국내 여행 상품들을 공급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여행사 40곳으로 늘어난다.

관련 정보는 홈페이지(vacation.visitkore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는전담지원센터(1670-1330)에서 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