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8 20:35 (월)
전북, 31일 낮부터 평년기온 회복
전북, 31일 낮부터 평년기온 회복
  • 엄승현
  • 승인 2018.12.30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기상지청은 30일 전북 일부내륙(무주, 진안, 장수, 임실, 남원, 순창)에 한파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31일 아침 기온 역시 영하 10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이 많을 것으로 예측했다.

이번 추위는 31일 낮부터 기온이 차차 올라 평년기온(3~5도)을 회복할 것으로 보고 있으나 새해인 1일에는 낮부터 북서풍이 다소 강하게 불어 평년보다 2~4도 낮아져 체감온도가 더욱 낮을 것으로 보인다.

전주기상지청은 또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북이 대체로 맑아 31일에 맑은 날씨 속에서 올해 마지막 해넘이를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측했다.

전주기상지청 관계자는“31일 아침까지는 매우 춥겠으니 건강과 농축수산물 관리, 수도관 동파 등의 피해가 없도록 유의가 필요하다”며“서해안지역에는 많은 눈이 내려 쌓여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으니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유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엄승현 수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