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3-24 19:12 (일)
민주평화당, 6일 전주서 선거제도 개혁 촉구 결의대회
민주평화당, 6일 전주서 선거제도 개혁 촉구 결의대회
  • 은수정
  • 승인 2019.01.03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평화당 전북도당(위원장 김종회)은 6일 오후 2시 전주 노블레스웨딩홀에서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촉구하는 결의대회를 갖는다.

이날 결의대회에는 정동영 당대표와 유성엽 수석최고위원, 조배숙 전 대표, 김광수 국회의원 등과 지역위원장, 당원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는 정동영 대표의 ‘왜 민심그대로 인가-연동형비례대표제 선거제도 개혁’을 주제로 한 특강도 마련된다.

김종회 위원장은 “현행 소선거구제(단순다수대표제)에서는 매 선거마다 50%가 넘는 표가 사표로 버려지고, 이에 따라 국민들의 다양한 정치적 의사 표현이 가로막히고 있다”며, “현 선거제도의 문제점을 제대로 알리고, 민심 그대로 정치적 의사표현이 실현될 수 있도록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을 촉구하기 위해 결의대회를 연다”고 밝혔다.

강연과 결의대회 후에는 행사장에서 객사까지 이동하며 연동형비례대표제 즉각도입을 촉구하는 거리 홍보전과 서명운동에 나선다.

평화당은 또, 이날 행사장에서 ‘새만금 신공항 건설 예타면제 촉구’도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