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05 20:33 (목)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 장학금 기탁 줄이어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 장학금 기탁 줄이어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1.09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은 한 사람의 소중한 후원금으로 자라나는 부안의 아이들이 큰 꿈을 실현할 수 있다는 목표를 가지고 부안군 인재양성 및 교육환경 개선, 학부모의 학비 부담 절감을 실현하고 있다.

 지난 한 해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에는 정기후원회원 5,964명이 690백만원, 일시기탁 81건 236백만원 후원으로 총 926백만원이 기탁됐다. 이중 천만 원 이상 고액기부자는 10명으로 지역사회에 노블리스 오블리제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또한 2019년을 맞아 변산면 죽막마을 부녀회, 부안군 농·특산물 직거래사업단, 국제로타리 3670지구 부안로타리클럽 등 다양한 단체 및 개인들의 기탁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올해에도 부안군 근농인재육성재단은 지역인재양성을 위해 대학교 1~2학년 1학기 반값등록금, 대학교 3~4학년 성적우수장학금, 문화·예술 등 소질자에 대한 특기장학금, 국민기초생활보장수급자를 위한 희망장학금, 명문대학교 신입생을 위한 근농장학금, 대학교 비진학 취업·창업 학원비 지원 등 다양한 장학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2018년 고등학교 신입생을 대상으로 한 입학장학금을 올해 부안군 관내 중학교 입학생 사기 진작 및 학부모 학비 부담경감을 위해 중학교 신입생까지 확대하여 약 750여 명의 학생들에게 1인당 20만 원의 입학장학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