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1-23 11:37 (수)
'TV는 사랑을 싣고' 고등학생 때 외톨이었던 홍경민을 연예계의 소문난 인맥왕으로 만들어준 사람은?!
'TV는 사랑을 싣고' 고등학생 때 외톨이었던 홍경민을 연예계의 소문난 인맥왕으로 만들어준 사람은?!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1.1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사진제공=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연예계 ‘소문난 마당발’로 유명한 홍경민이 'TV는 사랑을 싣고'를 통해 보고 싶은 인연을 찾아 나선다.

홍경민이 찾는 사람은 내성적이었던 자신을 활발한 성격으로 이끌어주었던 같은 대학교 학과 선배 안호성이다.

친구들과 어울리지 못하고 학교생활에 적응하지 못했던 홍경민은 고2 때 자퇴를 결정, 이후 외롭고 암울한 청소년기를 보냈다. 어둡고 우울했던 홍경민을 활기찬 성격으로 바꾸어주었던 사람은 검정고시로 입학했던 대학교에서 만난, 같은 학과 선배 안호성.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에서 알게 된 안호성 형으로 인해 자신의 인생이 180도 달라졌다”고 밝혀, 홍경민이 찾는 안호성이 어떤 인물인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사진제공=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사진제공=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홍경민은 안호성에 대해 당시의 자신과 다르게 ‘외향적이고 리더십이 강한 형이라 동경하는 선배였다’고 전하며 자신과 반대되는 안호성을 볼 때마다 ‘정서적으로 지대한 영향을 받았다’고 밝혔다. 한때 ‘개그맨’을 지망하기도 했던 안호성은 유머러스한 성격으로 늘 주위에 그를 따르는 학생이 많았고, 홍경민은 안호성과 어울리며 자연스럽게 대인관계를 넓힐 수 있었다고 고백했다.

안호성을 통해 내성적인 성향을 탈피하고 익살스러운 재치와 능란한 입담을 배울 수 있었던 홍경민. 연예계에서 마당발의 ‘홍마당’, 입담꾼인 ‘홍마담’으로 불리며 꾸준히 활동할 수 있었던 이유 역시 안호성 덕분이었다는 홍경민은 자신의 인생을 바꾸어준 선배 ‘안호성’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며 에 사연을 의뢰했다.

사진제공=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사진제공=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외롭고 어두웠던 홍경민의 삶을 빛으로 밝혀주었던 안호성. 그러나 고마운 마음을 전하고자 했을 때는 이미 안호성이 자취를 감추고 연락이 두절 된 상태. 과연 홍경민은 'TV는 사랑을 싣고'를 통해 안호성을 만날 수 있을지, 1월 11일 저녁 7시 40분 KBS1 ‘TV는 사랑을 싣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홍경민이 찾는 학교 선배와 홍경민이 연락 두절 된 이유는 ‘여자친구’ 때문?!

차태현, 장혁, 김종국 등 내로라하는 연예인 5인방이 뭉친, 연예계 절친 사조직 용띠클럽의 멤버 중 한 명인 홍경민이 'TV는 사랑을 싣고'에 출연한다.

사진제공=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사진제공=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연예계에서 인맥왕(?)으로 입소문 난 홍경민의 의뢰 소식에 MC 김용만은 “오히려 우리가 사람을 찾아달라고 부탁해도 모자랄 판인데.” 라며 당황스러움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홍경민은 아무리 수소문해도 이 형의 행방을 알 수 없었다며 에 사연을 의뢰했다.

홍경민이 'TV는 사랑을 싣고'를 통해 찾는 사람은 내성적인 성격으로 친구들과 어울리지 못했던 자신을 활달한 성격으로 바꾸어주어,

 지금의 마당발 홍경민을 있게 한 대학교 같은 학과 선배 안호성이다.

사진제공=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사진제공=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

고2 때 자퇴 후 검정고시 합격, 대학교에 입학한 후 신입생 오리엔테이션(OT)에서 처음 만났던 안호성. 신입생 OT 장기자랑 시간에 안호성은 홍경민에게 아이디어를 내보라고 제안했고 홍경민이 툭 던진 수중발레 아이디어로 전체 학과 장기자랑에서 정치외교학과(홍경민의 학과)가 1등. 그 후로 안호성이 홍경민을 눈여겨보기 시작하면서 둘의 인연은 깊어졌다.

“골 때리는 나의 후계자”가 들어왔다며 주변 사람들에게 홍경민을 소개하던 안호성 덕에 홍경민은 대인관계를 넓힐 수 있었고 학교 행사에도 주축이 되어 참여할 정도로 점점 적극적인 성향으로 바뀌었다고 고백했다.

활기찬 성향으로 바꾸어준 안호성으로 인해 연예계에서 인맥왕으로 불리는 ‘지금의 홍경민’이 탄생할 수 있었다는 홍경민. 가수로 데뷔한 후 휴학했을 때에도 안호성을 만나기 위해 청주로 내려오며 돈독한 친분을 유지했던 두 사람. 그러나 1999년 안호성이 캠퍼스커플이었던 여자친구에게 실연의 아픔을 겪은 뒤 돌연 잠적한 후부터 두 사람은 연락이 끊기게 되었다.

학과 선배의 소식을 듣지 못한 채 흐른 20년, 홍경민은 아웃사이더였던 자신의 인생을 사람들 속으로 이끌어준 안호성에게 꼭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는데, 과연 홍경민은 20년 만에 안호성과 재회에 성공할 수 있을지, 1월 11일 저녁 7시 40분 KBS1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일탈의 끝판왕 홍경민, 대학교 기숙사 통금? 쇠창살 잘라 기숙사 탈출!

11일 방송되는 에서 홍경민은 MC 김용만, 윤정수와 함께 청주로 향한다.

홍경민이 'TV는 사랑을 싣고'를 통해 찾고 싶은 사람은 청주 충북대학교에서 만났던 같은 학과 선배 안호성. 홍경민은 안호성에 대해 “내 인생에 지대한 영향을 미쳤던 선배였다”고 말하며 “내 안에 잠들어있던 끼, 사회성, 재능을 모두 이 선배를 통해 알게 되었다”고 밝혔다.

소극적인 성향으로 대인관계에 어려움을 겪으며 고2 때 자퇴를 결정했던 홍경민이 외향적인 안호성을 만나며 덩달아 활발해졌던 것. 이후 활달한 성향으로 인해 연예계에서도 꾸준히 활동할 수 있었던 홍경민은, 자신의 인생에 전환점을 안겨준 안호성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며 에 사연을 의뢰했다.

한편 충북대학교를 방문한 홍경민은 당시 거주했던 기숙사를 찾아 충격적인 일탈 사연을 공개했다. 기숙사 출입이 불가한 통금 10시, 홍경민이 쇠창살을 자르고 기숙사를 탈출했던 것. 그 방법을 알려준 사람은 다름 아닌 안호성이었다고 밝혀, 심상치 않은 인물인 안호성에게 2MC의 관심이 쏠렸다고.

기숙사 탈출 후 술로 새벽을 지새우며 불타는(?) 대학시절을 보냈던 두 사람. 그러나 두터운 우정을 쌓던 두 사람은 돌연 안호성의 잠적으로 인해 연락이 끊기고 말았다. 안호성이 캠퍼스커플이었던 여자친구에게 실연의 아픔을 겪은 뒤 어느 날 사라져버린 것.

경조사 초대 1순위 연예인일 만큼 연예계에서 넓은 인맥을 자랑하는 홍경민. 주위 사람들을 세심하게 챙기기로 유명한 그가, 정작 안호성이 힘들어했을 때 곁에 있어 주지 못한 것 같다고 전하며 를 통해 잃어버린 소중한 인연을 다시 찾고 싶다는데. 과연 홍경민은 자신의 인생을 바꿔준 선배 안호성과 재회에 성공할 수 있을지, 그 결과 1월 11일 금요일 저녁 7시 40분 KBS1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