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22 16:32 (일)
전주 한옥마을 특화 콘텐츠 발굴 박차
전주 한옥마을 특화 콘텐츠 발굴 박차
  • 최명국
  • 승인 2019.01.10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시설 등과 운영 활성화 방안 논의

전주시가 전주한옥마을 관광객들에게 더욱 풍성한 문화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문화시설 대표들과 머리를 맞댔다.

전주시는 10일 최명희문학관 등 전주한옥마을에 있는 7개 문화시설 대표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새해 한옥마을 문화시설 운영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각 문화시설 대표들은 콘텐츠 내실화와 효과성을 더욱 강화하기 위한 특화사업을 발굴·확충하기로 했다.

특히 각 시설별 특화 프로그램 등 다양한 콘텐츠 추진사항과 관련해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프로그램을 강화하기로 했다.

앞서 시와 한옥마을 문화시설은 올해 관광객들에게 다양하고 풍성한 문화체험 등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다채로운 특화 콘텐츠를 발굴했다.

대표 사업은 혼불 만민공동회·맛, 맛, 락, 락 술로맛남 락페스타·전통예술로 신명나는 얼쑤, 한옥마을 거리행렬·전주부채야 노올자·한글문화축제 등이다.

황권주 전주시 문화관광체육국장은 “한옥마을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문화행사와 풍성한 콘텐츠를 제공해 다시 찾고 싶은 전주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