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8 17:31 (금)
전북도, 올 4월부터 기초연금·장애인연금 인상 지급
전북도, 올 4월부터 기초연금·장애인연금 인상 지급
  • 김세희
  • 승인 2019.01.10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초연금 최대 30만원
장애인연금도 5만원 인상해 30만원

전북도가 올 4월부터 기초연금과 장애인연금을 최대 30만원까지 인상해 지급한다.

도에 따르면 당초 기초연금을 2021년까지 최대 30만원으로 인상할 계획이었지만 기초연금법이 개정되면서 올 4월부터 65세 이상으로, 소득·재산 수준이 하위 20%에 속하는 기초연금 수급자 8000명에게 인상 지급하기로 했다.

하위 40% 속하는 기초연금 수급자는 2020년, 70%는 2021년까지 최대 30만원으로 인상할 예정이다.

기초연금 지급대상자 선정을 위한 소득인정액도 상향 조정했다. 단독가구 소득인정액은 월 131만원에서 137만원, 부부가구는 월 209만6000원에서 219만2000원으로 올렸다.

기초연금 선정기준액은 노인 인구, 소득, 물가 상승률 등을 반영해 산정한다.

장애인연금은 기초생활수급자(생계·의료급여수급자) 9500명의 연금을 1인당 30만원으로 인상해 지급한다.

장애인연금대상자 선정기준액도 오른다. 단독가구 기준으로 기존 121만원에서 올해 122만원(부부가구는 193만6000원에서 195만2000)으로 상향조정된다.

장애인연금 선정기준액은 중증장애인의 소득·재산·분포 및 임금·지가·물가상승률 등을 반영해 산정한다.

구형보 도 복지여성국장은 “기초연금과 장애인연금이 절실히 필요한 분들에게 보탬이 될 수 있도록 홍보·소득·재산평가 등 지급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