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8 17:31 (금)
'정글의법칙 in 북마리아나' 깊은바다 첫 입수한 박태환, 국보급 폐활량 인증
'정글의법칙 in 북마리아나' 깊은바다 첫 입수한 박태환, 국보급 폐활량 인증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1.1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 화면 캡쳐
사진=SBS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 화면 캡쳐

박태환이 ‘정글의 법칙’ 역사상 가장 뛰어난 바다 탐사 실력을 뽐냈다.

11일(금) 밤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에서 아름다운 북마리아나 바다를 자유자재로 누비는 족장 김병만과 ‘잠수의 달인’ 박태환 선수의 모습이 공개된다.

앞서 진행된 짐 찾기 미션에서 가방을 모두 찾은 병만족은 수경과 낚싯대 등 각종 도구를 얻고 본격적인 바다 사냥을 준비하며 바다 탐사에 나섰다.

세계를 제패한 마린보이지만 프리다이빙은 처음인 박태환 선수를 위해 경험이 많은 족장 김병만은 수압에 적응하기 위해 콧구멍과 입을 막고서 숨을 거세게 내쉬는 ‘이퀄라이징’ 스킬을 설명했다. 족장의 설명을 듣고 난 박태환은 금세 잠수하는 방법을 터득하며 명불허전 수영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의 모습을 보였다.

박태환의 프리다이빙 실력에 김병만은 박태환에게 물속 스킬을 가르치는 건 “영어권 아이들에게 영문법을 가르치는 것과 같다”이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박태환 선수는 이퀄라이징 스킬을 펼치며 인어처럼 빠른 속도로 바닷속을 헤엄치는 것뿐만 아니라 오랜 시간 동안 거뜬히 호흡을 참아내며 묘기를 부리듯 깊은 바닷속을 여유롭게 누볐고, ‘정글의 법칙’ 역사상 가장 뛰어난 탐사 실력을 뽐냈다. 바다를 자유자재로 누비며 물 만난 고기가 된 박태환의 눈부신 바다 탐사 활약은 11일(금) 밤 10시에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에서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