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1-23 11:37 (수)
베일 벗은 '유희열의 스케치북' 10주년 기념 프로젝트 “유스케·뮤지션”
베일 벗은 '유희열의 스케치북' 10주년 기념 프로젝트 “유스케·뮤지션”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1.1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유희열의 스케치북> 10주년을 맞아 준비한 프로젝트, “유스케X뮤지션”이 공개됐다. 스케치북을 사랑해 주는 시청자들에게 조금 더 가까이 다가가기 위해 준비한 “유스케X뮤지션”. 이는 사연 게시판과 방청 신청을 통해 받은 사연을 소개하고 이에 가장 잘 어울리는 노래를 선정해 특별한 뮤지션의 목소리로 다시 부르는 코너다. 이 코너를 통해 공개된 무대는 방송 다음 날 낮 12시에 음원으로 발매되어 스케치북에서만 볼 수 있었던 레전드급 무대들을 소장할 기회를 제공한다.

첫 번째 목소리의 주인공은 발라드 세손 정승환. 10주년 프로젝트의 첫 주자로 선정된 정승환은 “내 인생을 걸고 열심히 하겠다”며 의욕 넘치는 소감을 밝혔다. MC 유희열과 정승환은 관객들의 사연에 더욱 귀를 기울이겠다는 의미로 대형 귀를 착용, 남다른 각오를 밝힌데 이어 색다른 투샷 케미를 선보이기도 했다. 두 사람은 시청자들이 보내준 약 3,000개의 사연 중 일부를 소개했다. 차세대 정통 발라드 주자로 꼽히는 정승환이 선택한 첫 번째 노래는 ‘그대 내게 다시’로, 변진섭, 김건모, 럼블피쉬 등 많은 가수들이 부른 노영심 작사, 김형석 작곡의 레전드 발라드였다. 원곡의 감성을 한층 배가시킨 이 무대에는 멜로망스의 정동환이 편곡과 피아노 연주로 참여해 눈길을 끌었는데, 무대가 끝난 후 객석들은 노래의 먹먹함에 젖어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정승환의 목소리로 다시 부른 ‘그대 내게 다시’는 방송 다음 날인 1월 12일 토요일 낮 12시, 멜론을 통해 독점 발매된다.

‘新 행사의 여왕’ 펀치, “작년 한 해만 행사 120개”
- 유희열, “펀치, 가습기 같은 목소리...공기 반 소리 반의 대표”
- 펀치, 데뷔 5년 만의 첫 미니 앨범, “모든 수록곡이 타이틀 감”... 신곡 ‘이 마음’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새로운 음원 강자로 거듭한 가수 펀치가 스케치북에 출연했다. ‘헤어지는 중’으로 첫 무대를 연 펀치는 작년 9월 발표 이후 방탄소년단, 선미, 숀 등을 제치고 음원 차트 1위를 차지한 소감을 전했다. 또한 작년 3월 스케치북으로 데뷔 4년 만에 첫 방송 출연을 한 펀치는 방송 이후 달라진 점에 대해 언급했다. ‘新 행사의 여왕’자리를 노린다고 밝힌 그녀는 가장 기억에 남았던 무대로 모교 축제를 언급, 단독 콘서트를 방불케 한 당시를 회상하기도 했다.

<도깨비>, <태양의 후예>, <괜찮아 사랑이야> 등 각종 드라마 OST로서 목소리를 알린 펀치는 이날 토크 중 OST 곡들을 짧게 선보였는데, 이에 MC 유희열은 “가습기 창법”이라며, “공기 반 소리 반의 대표적인 예”라며 펀치만의 음색을 칭찬했다. 한편 데뷔 5년 만에 첫 미니 앨범을 발표 예정인 펀치는 “실물 CD가 나오는 건 처음”이라며 모든 곡이 타이틀로 생각했던 노래들이라고 애정을 나타냈다. 이날 펀치는 신곡 ‘이 마음’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소란, 루피&나플라, 정승환, 펀치가 출연한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오늘(11일) 밤 24시 25분, KBS 2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