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5 10:48 (금)
단기 상승 숨고르기 장세 예상
단기 상승 숨고르기 장세 예상
  • 기고
  • 승인 2019.01.20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스피지수는 미중 무역분쟁 완화 기대감과 중국 인민은행의 부양정책, 외국인투자자들의 매수세가 유입되며 지수가 2100포인트선을 회복했다.

지수는 한주 동안 48.71포인트 상승하며 2124.28포인트로 마감했다.

수급별로 보면 개인과 기관이 각각 6451억원과 236억원 순매도했고, 외국인이 6681억원 순매수하며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이번주 시장은 단기 상승으로 인한 숨고르기 장세가 예상된다.

대외변수로 21일 중국 4분기GDP 발표될 예정이다. 중국의 GDP는 미중무역 마찰, 내수부진 여파로 전망치 6.5% 하회하는 6.45%로 예상되고 있고, 31일 발표될 PMI도 50선 하회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다행히 중국 양회일정이 앞당겨진 만큼 내수 부양책이 빠르게 시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30~31일 예정된 미중 무역협상에서도 지난 7~9일 협상과 동일하게 구체적인 결과가 공개되지 않을 가능성이 높아 보여 협상의 추이를 지켜 볼 필요가 있어 보인다.

21일 영국의 브렉시트 합의안 제출예정이다. 21일 제출될 합의안은 기존의 합의 내용의 전면수정이 예상되는데, 브렉시트 논의가 원점으로 돌아간 상황에서, 3월 말까지 시한연장 가능성까지 언급되는 등 다양한 시나리오가 존재하고 있어 시장이 염려하는 노딜 브렉시트 가능성은 낮은 상황으로 판단된다.

이번주 23일 삼성물산, 24일 삼성SDS, 현대차, SK하이닉스를 시작으로 국내 상장사들의 실적시즌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작년 4분기 실적둔화로 연간 전망치 역시 하향되는 등 실적에 대한 기대치는 낮아진 상황이다.

지난 4분기 코스피시장의 영업이익 추정치는 한달 전 보다 15.8% 하향 조정되며 36.8조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고, IT가전, 호텔레저, 운송업종의 조정 폭이 확대되는 모습을 보였다.

주요 경제선진국들의 경기선행지수 하락, 작년 4분기 어닝시즌 대규모 부실상각, 올해 기업이익 시장 전망치 하향조정을 보이는 등 지수상승의 모멘텀을 제한하는 요인이 존재하고 있다.

그러나 우려했던 무역분쟁이슈로 상처입었던 투자심리를 회복하기 위해 미국 및 중국의 정책들이 가동되고 있다는 점을 고려할 때 그 동안 양국의 무역정책 영향으로 밸류에이션 매력이 생긴 소재, 산업재, 상사, 자본재 같은 업종의 정상화가 예상되어 관련 업종의 대표주를 중심으로 접근하는 것이 바람직해 보인다.

KB증권 익산지점 금융상품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