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6 21:00 (수)
전주프로젝트마켓, 전주시네마펀드 프로젝트 선정작 발표
전주프로젝트마켓, 전주시네마펀드 프로젝트 선정작 발표
  • 김태경
  • 승인 2019.01.23 2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5월 열린 전주시네마펀드 프로모션 모습.
지난해 5월 열린 전주시네마펀드 프로모션 모습.

전주국제영화제조직위(집행위원장 이충직)가 제11회 전주프로젝트마켓에서 선보일 ‘전주시네마펀드’ 프로젝트 선정작을 확정했다.

‘벌쓰’(감독 유지영), ‘소년들(감독 정형석), ‘양양’(감독 양주연), ‘장손’(감독 오정민), ‘정말 먼 곳’(감독 박근영), ‘코리도라스’(감독 류형석), ‘킴을 찾아서’(감독 정수은) 등 모두 7편.

전주시네마펀드는 다양하고 새로운 프로젝트를 발굴·지원하기 위해 조성됐으며, 지난해 11월 9일부터 30일까지 공모를 거친 후 선정위원단 심사로 총 7편을 엄선했다.

전주시네마펀드 프로젝트 선정위원단은 “다큐멘터리 장르는 사회적 이슈와 역사적 가치를 주제로 다룬 작품이 주류를 이뤘고, 그 중 개인의 삶과 내면을 연관시킨 ‘양양’, ‘코리도라스’, ‘킴을 찾아서’ 3편이 돋보였다”면서 “특정 사회와 인물의 관계성을 이야기한 ‘벌쓰’, ‘소년들’, ‘장손’, ‘정말 먼 곳’ 4편은 독립 극영화의 외연을 넓혀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번 선정작은 1차 기획개발비를 받아 4개월간 프로젝트 개발 과정을 거친 후 오는 5월 열리는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 전주프로젝트마켓 행사에서 소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