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2-21 16:44 (목)
전북축협운영協, 가축질병 방역·무허가 축사 적법화 등 현안 논의
전북축협운영協, 가축질병 방역·무허가 축사 적법화 등 현안 논의
  • 백세종
  • 승인 2019.01.23 2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축협운영협의회(회장 송제근·무진장축협 조합장)은 지난 22일 농협전북지역본부에서 유재도 전북농협 본부장과 김영일 부본부장, 최현규 농협사료 전북지사장, 윤영환 군산바이오장장, 김현식 농협목우촌 김제육가공장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제1차 협의회를 열고 가축질병 차단방역, 무허가축사 적법화 등 축산업 당면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2019년 주요업무 추진계획과 달라지는 축산사업 관련 내용이 설명됐으며, AI·구제역·ASF(아프리카돼지열병) 특별방역대책 및 무허가축사 적법화 지속 추진 등의 적극 사업 참여 등이 논의 됐다.

송제근 협의회장은 “축산 선진국과 FTA 발효에 따른 축산물 시장 개방, 악성가축질병인 고병원성 AI·구제역 발생, 가축분뇨법에 의한 무허가축사 적법화 문제 등으로 축산업 환경이 매우 어렵다”며 “회원 조합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뭉쳐 전북축산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