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4-18 17:21 (목)
전북개발공사, 만성에코르1단지 청약 1순위 마감
전북개발공사, 만성에코르1단지 청약 1순위 마감
  • 강현규
  • 승인 2019.01.30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균 경쟁률 2.35대 1
84B㎡형 6.46대 1 최고

전북개발공사(사장 고재찬)가 만성지구에 최초로 공급한 공공임대주택이 평균 2.3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이 청약 1순위로 마감됐다.

30일 전북개발공사에 따르면 만성지구 만성에코르 1단지 1순위 청약에 총 993건이 접수돼 평균경쟁률 2.35대 1, 최고경쟁률은 6.46대 1을 기록했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평형은 84B㎡으로 24가구 모집에 전주시 거주자 155명이 청약 접수해 6.46대 1을 기록했고 이어 84A㎡ 1.62대 1, 84C㎡ 1.33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전날 진행했던 특별공급 모집에도 총 284건이 접수됐으며, 최고 경쟁률은 1.5대 1로 84B㎡은 청약이 초과되는 등 수요자가 몰렸다.

지난 21일에서 23일까지 진행된 혁신도시 이전기관종사자 특별공급 모집에도 84B㎡은 청약이 초과, 한국주택협회 주관으로 추첨을 한 바 있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2월 13일이며 주택소유·자산·자동차 등 입주자격 소명 절차를 거쳐 계약일은 5월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입주는 올해 9월 예정이다.

전개공 관계자는 “상반기 공급한 장계·임실 농어촌 임대주택 등 공사에서 공급한 모든 공공임대주택 단지가 단기간에 100% 완판을 기록, 미분양 가구 수가 없다”며 “도민들에게 새로운 주거가치를 창출하고 입주예정자들의 높은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최고 품질의 아파트를 짓겠다”고 밝혔다.

한편, 만성에코르 1단지는 전주시 만성동 1637-3번지 일원에 들어서며 국민주택규모인 전용면적 84㎡, 총 832가구를 공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