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4-19 17:54 (금)
신도·조촌새마을금고, 사랑의 좀도리 나눔 행사
신도·조촌새마을금고, 사랑의 좀도리 나눔 행사
  • 강현규
  • 승인 2019.01.30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도새마을금고(이사장 이치순)와 조촌새마을금고(이사장 이선호)는 설 명절을 맞아 30일 사랑의 좀도리 나눔의 행사를 가졌다.

신도새마을금고는 이날 금고 3층 회의실에서 임ㆍ직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좀도리 나눔의 행사를 갖고 사랑의 좀도리운동을 통해 모은 쌀 20kg 94포대와 떡국용 떡살을 어려운 이웃과 다문화가정, 소년ㆍ소녀 가장 및 관내 경로당에 전달했다.

사랑의 좀도리 운동은 IMF외환위기 이후 1998년부터 시작된 새마을금고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신도새마을금고는 현재까지 쌀 1만7,665kg과 성금 5430만원을 모금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지원해 왔고 ‘MG 희망나눔 사랑의 집수리’사업을 통해 다문화가정 집수리와 소화기 지원사업을 통해 화재에 취약한 노인세대에 총 178대의 소화기를 지원했다.

또한 매년 정기총회를 통해 가정형편이 어려운 자녀 총421명에게 1억32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고, 관내 고등학교 도서실에 100만원 상당의 도서를 기증하는 등 나눔문화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이치순 이사장은 “작은 나눔이지만 어려운 이웃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전할 수 있다면 그것보다 더 큰 보람은 없다”며, “설명절을 앞두고 소외계층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따뜻한 마음이 전해지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사회공헌사업을 통해 이웃간 나눔문화 실천은 물론 지역사회 공헌 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조촌새마을금고도 이날 설맞이 사랑의 좀도리운동 행사를 진행해 조촌동, 동산동 관내의 독거노인과 경로당, 차상위계층의 어려운 이웃에게 좀도리 쌀 2,660kg(쌀20Kg, 133포대)을 전달했다.

조촌새마을금고는 1998년부터 현재까지 좀도리쌀 2,809Kg(40Kg, 702포대)을 관내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소년소녀가장, 차상위계층, 경로당 등에 지원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