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7 01:21 (월)
고창군, 온정의 손길 이어져
고창군, 온정의 손길 이어져
  • 김성규
  • 승인 2019.02.06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의 쌀 나눔 운동본부 고창지부(지부장 김숙자)가 지난 1일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겨울나기를 할 수 있도록 연탄 2000장과 200만원 상당의 난방유, 300만원 상당의 생필품을 45세대에 전달했다.

사랑의 쌀 나눔 운동본부에서는 매년 따뜻한 겨울나기를 할 수 있도록 저소득층에게 난방유와 연탄을 전달하고 있으며, 어르신들에게 사랑의 삼계탕 봉사를 꾸준히 하고 있다. 같은 날 사단법인 무궁화복지월드에서도 도서 284권(350만원 상당)을 고창군에 기증했다.

‘(사)무궁화복지월드’ 도서기증은 꿈에 날개를 달아 준다는 ‘무궁화 책날개운동’이라는 이름으로, 모든 사람들에게 평등하게 배울 기회를 주고, 독서를 통해 밝은 미래를 꿈꿀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2015년부터 진행하고 있다.

기증된 도서는 군민의 독서 생활화와 책 읽는 문화 확산을 위해 고창군립도서관과 성호도서관, 작은도서관에 비치할 계획이다.

대산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부문위원장 강순자)도 지난달 31일 ‘행복한 반찬마실 특화사업(밑반찬 지원)’을 펼쳤다. ‘행복한 반찬마실’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가구를 직접 찾아 정성스럽게 준비한 반찬을 전달하는 사업이다.

이날 협의체 위원 26명은 독거노인 등 복지 사각지대 위기에 놓인 어려운 이웃 30세대에 떡국 떡과 굴비세트, 계란, 백미(10㎏) 등을 전달했다. 이와 함께 대산면애향회(회장 김형석)도 백미(10㎏) 30포를 지원해 훈훈함을 더했다.

이 외에도 심원면 하전어촌계(어촌계장 권영주)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100만원을, 신림면 최성배씨가 쌀(20㎏) 20포를, 길마트가 쌀(10㎏) 20포를 각각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