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5 00:17 (화)
고창 석정온천지구, 생태휴식공간으로 변모한다
고창 석정온천지구, 생태휴식공간으로 변모한다
  • 김성규
  • 승인 2019.02.07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 생태계보전협력금 반환사업 공모선정…사업비 전액 국비확보
가시연꽃 서식처 조성, 주변 식생복원 추진
석정온천지구 호수 가시연꽃 서식처 조성 기본 계획도.
석정온천지구 호수 가시연꽃 서식처 조성 기본 계획도.

고창군의 대표 관광지인 석정온천지구 호수가 가시연꽃 서식처 조성 등 군민 생태휴식 공간으로 꾸며진다.

고창군은 생태복원 및 주민 휴식공간 조성을 위해 환경부에 공모한 ‘생태계 보전 협력금 반환사업’ 대상 지역에 최종 선정돼 사업비 5억원(전액 국비)을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생태계 보전 협력금 반환사업은 개발로 인해 자연이 훼손되는 만큼의 비용을 개발 사업자에게 되돌려 받아 생태환경 복원에 사용한다.

고창군은 호수 주변 식생을 복원(가시연꽃, 소나무숲, 버드나무숲, 자생종 초화류 식재)하고 가시연꽃 학습장을 만들어 생태 교육장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또 수로를 비롯해 각종 조형물과 놀이시설을 마련해 주민들의 쾌적한 여가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유기상 군수는 “법정 보호종인 가시연꽃(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의 서식지를 도시공원으로 확장해 야생생물 멸종위기종의 가치를 배울 수 있도록 하겠다”며 “주민 편의시설도 대폭 확충해 군민과 관광객에게 생태 관광·체험의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