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2-23 18:22 (토)
도교육청, 2019 원도심학교 48개교 활성화 추진
도교육청, 2019 원도심학교 48개교 활성화 추진
  • 김보현
  • 승인 2019.02.12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색 살린 맞춤형 교육과정, 마을교육공동체 지원

전라북도교육청이 올해 도내 원도심학교 48개교에 167억 원을 지원한다.

12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학교가 도심지로 이전하는 2교(군산초, 군산월명초)는 원도심학교 지정을 취소하고, 도시형어울림학교인 전주용덕초·군산내흥초·이리남초 등 3개교를 추가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2019년 원도심학교는 전주 25교, 군산 10교, 익산 13교다. 학교급별로는 초등학교 37교, 중학교 11교다.

이들 학교에는 약 167억 원을 지원한다. 학교마다 원도심 특색을 살린 맞춤형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마을교육공동체 운영 등을 할 수 있도록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