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8 10:23 (월)
운전자 혼란 키우는 원형교차로 정비
운전자 혼란 키우는 원형교차로 정비
  • 최명국
  • 승인 2019.02.12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삼익수영장·KT팔복지점 회전교차로 형태 변경

전주시가 운전자의 혼란을 키워 교통사고를 유발했던 원형교차로를 회전교차로 형태로 바꾼다.

전주시는 행정안전부의 지역교통 안전환경 개선 사업의 하나로 올해 국비 등 총 5억6000만원을 투입해 삼천동 삼익수영장과 팔복동 KT팔복지점 원형교차로 등 2곳을 회전교차로로 정비한다고 12일 밝혔다.

회전교차로는 교차로 회전차량이 통행 우선권을 가진다.

해당 구간은 로터리와 회전교차로 등 두 유형이 혼재돼 운전자 혼란 및 교통사고를 유발해왔다.

시는 이 구간에 교통안전지대와 노면 표시를 설치하고 교통섬 축소 및 회전 차로수 변경 등을 통해 회전차량이 우선인 회전교차로로 전환할 계획이다.

시는 다음달가지 실시설계를 끝내고 4월 공사에 착수하기로 했다.

김종엽 전주시 생태도시국장은 “원형교차로가 회전교차로로 일원화되면 진입·회전 차량이 뒤엉키는 혼란이 줄어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