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4-25 00:58 (목)
“5·18망언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제명하라”
“5·18망언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제명하라”
  • 은수정
  • 승인 2019.02.14 1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의회 성명
한국당, 이종명 의원 제명

전북도의회(의장 송성환)는 ‘5·18 망언’으로 논란을 일으킨 김진태·이종명·김순례의원을 자유한국당에서 제명하라고 촉구했다.

도의회 의원들은 14일 성명을 발표하고, “한국당 3인이 5.18의 숭고한 정신과 역사를 부정하고 모독하며 훼손하는 망언을 일삼은 것은 민주화 헌정질서를 거부한 명백한 도발이며, 유공자들의 숭고한 희생을 무시한 모욕행위”라고 규탄했다.

도의회는 “5·18 민주화운동은 자유와 정의의 투쟁으로 군사쿠데타세력에 의해 무고하게 희생된 역사임과 동시에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상징”이라고 강조했다.

도의회는 △국회에 세 의원을 국회 윤리위원회에 제소하고 즉각 제명할 것과, △세 의원은 5.18 희생자와 국민앞에 사죄할 것, △한국당은 해당 의원을 출당시키라고 촉구했다.

성명에는 더불어민주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무소속의 도의원 39명 모두 참여했다.

한편, 자유한국당은 이날 이종명 의원을 제명하고, 김진태 김순례의원에 대해서는 징계를 유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