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1 00:00 (금)
부안 계화면, 면 승격 36주년 기념식 개최
부안 계화면, 면 승격 36주년 기념식 개최
  • 양병대
  • 승인 2019.02.17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 계화면은 15일 면 승격 36주년 기념식을 면사무소 대회의실에서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에는 권익현 부안군수, 이한수 부안군의회 의장 등 유관기관장 및 사회단체장들이 참석해 한마음으로 계화면민의 화합을 도모하고 향후 계화면 발전을 기원했다.

또 권익현 부안군수와 유관기관장들은 1960년대부터 이뤄진 대단위 간척사업과 새만금사업 관련 사진 및 영상 등의 자료를 관람하며 고난을 이겨온 지난 36년을 되돌아보고 향수를 느껴보는 기회를 가졌다.

행사를 주관한 김일규 계화면 주민자치위원장은 “우리 계화면은 급격한 인구감소와 경기침체를 극복하고 간척지를 옥답으로 일궈 가장 밥맛 좋은 쌀을 생산하는 면이 됐다”고 말했다.

김창조 계화면장은 “면민과 함께 지난 역사를 되짚어보는 기회를 갖고자 준비했던 기념행사가 큰 호응을 얻어 매우 기쁘다”며 “지역사회에 대한 일시적인 관심이 아니라 앞으로 지속적으로 면 역사와 발전 양상을 애정을 갖고 지켜봐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