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13 11:17 (금)
장수군, 2019년 직불금 통합접수센터 운영
장수군, 2019년 직불금 통합접수센터 운영
  • 이재진
  • 승인 2019.02.17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과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장수사무소는 농업인 소득 안정을 위해 다음달 19일까지 읍·면별 쌀·밭·조건불리 직불금 통합접수센터를 운영한다.

군과 농관원 장수사무소는 농업인들의 편의를 위해 각 읍면사무소에 통합접수센터 설치하고 별도의 신청기간을 정해 직불금 신청과 농업경영체 등록을 함께 받기로 했다.

운영일자는 산서면 2월 12일~21일, 계남면 2월 13일~20일, 천천면 2월 21일~28일, 장계면 2월 22일~3월 7일, 번암면 2월 28일~3월 8일, 장수읍 3월 11일~19일, 계북면 3월 11일~15일이다.

쌀소득보전직불금(고정직불금) 신청대상은 1998년부터 2000년 사이에 논 농업으로 이용된 농지에서 농작물을 재배하는 농업인이다. 지급단가는 ㏊당 평균 100만 원 수준이며 진흥지역 안의 경우 ㏊당 107만 원 정도, 진흥지역 밖인 경우 ㏊당 81만 원 정도다.

밭농업직불금 신청대상은 밭고정과 논이모작으로 나뉘어 진행되며, 밭고정의 경우 2012년부터 2014년까지 연속해서 밭 농업에 이용된 농지에서 농작물을 재배하는 농업인을 대상으로 한다. 논이모작은 쌀소득보전직불금지급대상 농지 및 1998년 이후 조성된 농지로 전년도 10월부터 해당연도 6월까지의 기간에 식량·사료작물 재배에 이용된 논이다.

지급단가는 밭고정 직불금의 경우 전년도 ㏊당 평균 50만 원에서 올해 평균 55만 원(진흥지역 안 70만 원 정도, 진흥지역 밖 52만 원 정도) 정도로 인상됐다.

논이모작 직불금은 ㏊당 50만 원으로 전년도와 동일하다.

조건불리지역 직불금은 농업생산성이 낮고 정주 여건이 불리한 지역에 거주하면서 영농활동을 하는 농업인이 신청대상이며 지급단가는 ㏊당 농지는 65만 원, 초지는 40만 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