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5 00:17 (화)
진안군청 역도부 유동주 선수, 세계 정상 올라
진안군청 역도부 유동주 선수, 세계 정상 올라
  • 국승호
  • 승인 2019.02.27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IWF 월드컵 대회에서 3관왕

진안군청 역도부(감독 최병찬) 유동주(25) 선수가 2019 IWF 월드컵 국제대회 3관왕을 차지했다. 대회는 지난 22일부터 27일까지 중국 푸저우에서 열렸다.

유 선수는 27일 진행된 85kg급에 출전해 내로라하는 세계적인 선수들을 모두 물리치고 3관왕에 올랐다. 인상(160kg), 용상(200kg), 합계(360kg)에서 각각 가장 좋은 성적을 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내년 도쿄올림픽 메달 가능성을 밝게 했다.

순창 출생인 유 선수는 현재 한국 역도의 간판 선수로 국가대표다. 전국체전에서만 2016년 3관왕, 2017년 2관왕, 2018년 3관왕을 차지한 바 있다. 전북 체육을 빛낸 공로로 지난해엔 전북체육상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유 선수는 “긴장을 놓지 않고 내년 도쿄올림픽에서 메달권에 들 수 있도록 훈련에 전념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진안군청 소속 77kg급 박민호 선수는 세계적인 선수들 사이에서 6위에 올라 성장 가능성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