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9 09:38 (수)
남원시, 농림축산식품 분야 예산확보 나서
남원시, 농림축산식품 분야 예산확보 나서
  • 신기철
  • 승인 2019.03.05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책심의회 개최…2020년 62개 분야 1277억 원 상정

남원시가 농업경쟁력 확보와 농업인 소득증대를 위한 예산확보에 나섰다.

시는 4일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 정책심의회를 개최하고, 2020년도 농림축산식품사업 예산 1277억 원을 신청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1월부터 농업인과 생산자조직, 생산자단체 등으로부터 내년도 농림축산식품사업 예산을 신청 받았으며, 지난해(1193억 원)보다 84억 원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업인이 직접 시행하는 자율사업이 34개 분야에 645억 원, 행정과 공공기관에서 시행하는 공공사업이 28개 분야에 632억 원이다.

분야별로는 농촌개발과 후계농업인 등 농업전문인력양성, 신기술보급과 경영 능력 향상, 쌀 산업 생산기반확충과 농지규모화 촉진 등에 883억 원, 과수·원예의 고품질 생산과 축산경쟁력강화 등 원예 축산분야에 333억 원, 임산물의 생산기반 확충과 유통개선·고품질생산에 61억 원 등이다.

시는 심의에 앞서 신청된 사업에 대한 사업성 분석과 타당성 검토를 통해 우선순위를 부여했다.

이번에 신청한 예산은 전북도와 농림축산식품부의 승인을 거쳐 내년 정부예산으로 확정되면 2020년도에 사업 분야별로 시행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중앙부처 등 관계부처와의 긴밀한 소통을 통해 신청한 예산이 전액 반영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