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5 00:17 (화)
전북경제통상진흥원, 도내 사회적경제기업 적극 지원
전북경제통상진흥원, 도내 사회적경제기업 적극 지원
  • 백세종
  • 승인 2019.03.12 2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커뮤니티비즈니스 활성화사업’ 본격 시동

전라북도와 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원장 조지훈)은 전북지역 사회적경제기업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올해 2억9000만원을 투입, 4개 사업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의 공모를 거쳐 2년 연속 실시되는 이 사업 중 문화·예술분야에서는 ‘전북사회적경제페스티벌’ 선발심사를 통해 선발된 팀에게 ‘전주국제영화제’와 ‘무주산골영화제’의 공연비가 지원된다.

기술개발이 가능한 사회적경제기업에는 ‘R&D기술개발·고도화 사업’이 지원되고 기업당 1000만원의 기술개발비와 멘토링이 지원된다.

이 외에도 올해 ‘관광활성화 지원사업’과 ‘스타일지원사업’등이 진행된다.

경진원은 이 사업 진행을 위해 지난 11일 오후 사회적경제기업들의 역량강화를 위한 ‘커뮤니티비즈니스 활성화사업’ 설명회도 열었다.

경진원 조지훈 원장은 “앞으로도 ‘커뮤니티비즈니스 활성화사업’을 통해 도내 사회적경제기업들의 성장과 역량강화에 선도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