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3-24 20:45 (일)
전주 탄소 양궁부품, 유럽에 수출
전주 탄소 양궁부품, 유럽에 수출
  • 최명국
  • 승인 2019.03.13 2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광이엔지, 프랑스 업체와 구매의향서 체결

전주시 탄소기술로 만든 양궁부품이 유럽에 수출된다.

한국탄소융합기술원은 신상품 개발지원센터 입주기업인 ㈜거광이엔지가 프랑스 ‘Vincent Archery’와 미화 60만 달러 규모의 구매의향서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두 업체는 지난 12일(현지시간) 세계 최대 복합소재박람회인 ‘JEC World 2019’에서 구매의향서를 교환했다.

이에 따라 ㈜거광이엔지는 중소벤처기업부 시제품 제작지원 사업을 통해 개발한 탄소 양궁부품을 유럽 수요기업에 납품할 수 있게 됐다.

탄소융합기술원은 이번 박람회에서 일본 가나자와 공대 ICC연구소와 한·일 탄소산업 발전 등 공동 협력을 위한 상호 업무협약을 맺기도 했다.

방윤혁 탄소융합기술원장은 “앞으로도 전주시를 중심으로 국내 유망 탄소기업들이 해외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