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5-27 21:50 (수)
문채원, SNS '해킹 당해'…'루머' 강경 대응
문채원, SNS '해킹 당해'…'루머' 강경 대응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3.14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문채원이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과 유포 혐의를 받는 가수 정준영과 관련된 SNS 루머에 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지난 13일 공식입장을 내고 "이날 문채원의 인스타그램 계정이 해킹된 것으로 보이는 활동이 감지돼 문채원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에는 문채원의 계정으로 정준영이 올린 다수의 SNS 게시물에 ‘좋아요’를 누른 것으로 나타나 논란이 됐다.

문채원 측은 또 악성 루머에 "정준영과 연예계 동료로서 친분관계가 있었지만 해당 루머는 사실무근이며 터무니 없는 내용에 당사는 무척 분노하고 있다"라고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이어 "악의적이고 인격을 짓밟는 악성루머를 작성, 유포한 자들에게 민·형사상 책임을 물을 것이다"라며 "또한 익명성에 숨어 허위사실을 확산, 재생산하는 행위도 선처없이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며 "관련 제보는 pr@namooactors.com으로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