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09 21:15 (월)
‘가로채!널’ 소유진, 백종원의 프러포즈 스토리 공개
‘가로채!널’ 소유진, 백종원의 프러포즈 스토리 공개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3.14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SBS ‘가로채!널’
사진 제공 = SBS ‘가로채!널’

SBS ‘가로채!널’(이하 ‘가로채널’)의 ‘다다익설’에서 다섯 멤버 - 소유진, 김종민, 심용환, 전범선, 토마스는 ‘샛길 토크’로 학창시절의 연애담을 늘어놓았다. 그러던 중 이들은 소유진에게 백종원의 프러포즈에 관해 물었고, 이에 소유진은 “시부모님과의 식사 자리에서 프러포즈를 받았다”고 답했다.

“영화에서처럼 남자가 무릎을 꿇고 반지를 건네는 장면을 꿈꿔왔다”는 소유진은 백종원이 어머니의 반지를 가로챈 이야기를 전해 시선을 끌었다. 당시 백종원의 돌발 행동에 자신은 물론 시부모님도 의아해했다고. 그러나 백종원은 개의치 않은 듯 “나랑 결혼해쥬”라며 귀여운(?) 프러포즈를 했다고 전해져 뜻밖의 핑크빛 기류가 형성되기도 했다.

MC 소유진이 프러포즈를 받던 당시의 설렘까지 전해졌던 현장은 14일(목) 밤 11시 10분 SBS ‘가로채널-다다익설’에서 공개된다.

14일(목) 방송되는 SBS ‘가로채!널’(이하 ‘가로채널’)의 ‘다다익설’에는 특이하고 신선한 조합으로 뭉친 멤버들 - 소유진, 김종민, 심용환, 전범선, 토마스의 신랄한 설(說)이 공개된다.

‘다다익설’의 첫 주제는 종영 이후에도 계속 회자하고 있는 드라마 ‘SKY 캐슬’의 입시 코디에 대한 것이다. 멤버들은 “우리가 이 이야기의 종지부를 찍자”며 결의를 다졌다.

이날 멤버들은 서로의 연결고리에 놀라워했다. 특목고 입학을 위해 강원도에서 대치동까지 유학 왔었다는 전범선, 11군데 학원에서 역사 특강을 했었다는 심용환, 그리고 토마스 역시 대치동 유치원생들의 영어 과외 경험이 있음을 밝혔다.

이어 멤버들은 토마스의 사연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명절에도 특강을 들으려는 한국과는 달리 그는 네덜란드에서 오히려 선행학습 때문에 크게 혼이 난 경험이 있다는 것. 급기야는 초등학교 교사인 어머니가 ‘돼지 엄마’로 오해를 받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과연 그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A, B, C밖에 몰랐던 토마스가 10개국의 언어를 통달할 정도로 언어 박사가 될 수밖에 없었던 이유는 무엇인지, 드라마 ‘SKY 캐슬’에서도 들을 수 없었던 신랄한 설은 14일(목) 밤 11시 10분 SBS ‘가로채널-다다익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